언론보도해명 상세정보 표로 제목, 담당부서, 전화번호, 내용, 파일, 카테고리, 작성일, 정보를 나타냅니다.
제목 민주우체국본부의 6.16.(수)「집배원 배송투입 중단! 징계협박 규탄! 우정사업본부 단체협약 위반 고발 기자회견」과 관련 하여 다음과 같이 설명합니다.
담당부서 홍보협력담당관
전화번호 044-200-8316

1. 택배노조 배송거부에 따른 집배원에 대한 물량 전가

□ 집배원은 우정사업본부 소속 공무원으로서 우편법 제14조에 따른 보편적 우편서비스인 통상우편물과 소포우편물을 배달하거나 수집하는 업무를 수행함

ㅇ 우체국택배를 배달하는 소포위탁배달제도는 소포우편물 증가와 고중량․고부피 소포 배달에 따른 집배원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도입함(’02.11월~)

□ 택배노조가 6월8일부터 분류작업을 거부하는 등 단체행동을 함에 따라 국민에게 보편적 우편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만6,000여 집배원이 소포위탁배달원(우체국택배 배달원)의 물량을 일부 배달 지원

ㅇ 파업발생 후 지속적으로 등기소포우편물(택배) 접수물량을 제한하여 평시 화요일 130만 통 수준에서 2021년6월15일 기준 77만 통으로 감소(41%↓)하였고, 집배원 배달물량도 평시 화요일은 87만 통 수준이나 2021년6월15일 기준 53만 통으로 감소(39%↓)하였음

ㅇ 아울러 당일 배달이 가능한 물량에 한해 배달하고, 당일 배달이 어려운 물량은 다음날 배달하는 등 업무부담을 최소화하고 있음

□ 우정사업본부는 택배노조의 분류작업 거부 등 단체행동으로 발생할 수 있는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가공무원이라는 소명으로 소포배달을 적극 지원하고 있는 집배원의 헌신에 감사


2. 과적으로 인한 사고 발생에도 개인책임 서약 징구

□ 우정사업본부는 우편물 과다적재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도로교통법 등의 안전기준에 따라「우편집배용 이륜차 적재기준」을 마련(’19.11.)하여 시행 중이며, 사고책임에 대한 개인 서약을 징구하도록 규정하지 않음

ㅇ 고중량 택배는 차량 위주로 배달하고, 이륜차 과적으로 인한 미끄러짐 사고 방지를 위하여 우편물 중간보관소를 확대 운영 중임


3. 집배원 업무부담 경감(6.14. 긴급우정노사협의회) 노력 미흡

□ 소포우편물 물류체계 개선을 통한 집배원 업무부하 경감 추진 중

ㅇ 그간 우정사업본부는 집배원 업무부하경감 등을 위하여 우정노조와 협의한 사항에 대하여 성실히 이행하고 있음

- (2019년 7월 합의) 집배원 주5일제 정착을 위한 750여명 집배인력 증원

- (2019년 12월 합의) 농어촌지역 집배원의 주5일 근무를 위한 농어촌 소포배달원 568명 배치

- (2020년 7월 합의) 집배 업무강도 진단시스템 대안마련을 위한 노사공동 TF 운영중

ㅇ 앞으로 집배원이 배달하는 소포우편물은 소형소포 위주의 우체국 집배팀별로 구분하여 인계되도록 개선계획을 수립하여 노사합의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음


4. 결위된 집배인력 충원 미흡

□ 현재 지방우정청별로 결원에 대한 채용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음

□ 우정사업본부는 집배원의 업무량 경감을 위하여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집배인력 3,087명*을 증원하는 등 계속 노력해왔음

* 연도별 증원 : (’18년) 1,107명, (’19년) 1,394명, (’20년) 586명

- (우편 배달 799명) 신도시 형성 지역, 아파트 신축 등에 따라 증가한 가구의 편지 ‧ 등기 ‧ 소포 등 모든 우편물 배달에 소요되는 인력증원

- (택배 배달 2,288명) 택배물량 증가(’16년 2.1억 개 → ’20년 3.2억 개) 및 집배원 토요휴무 확대를 위해 택배 배달 전담인력 증원

파일
작성일 2021-06-17

담당부서 : 홍보협력담당관044-200-8891

제2021-210호 웹접근성 품질 인증서 1.업체명:우정사업본부 2.주소:세종특별자치시 도움5로 19 3.웹사이트:https://www.koreapost.go.kr 4.유효기간:2021.03.06~2022.03.05 5.인증범위:우정사업본부 홈페이지 국가정보화 기본법 제32조의2제1항 및 같은 법 시행규칙 제3조의4제2항에 따라 위와 같이 웹접근성 품질을 인증합니다. 2021년 03월 06일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한국웹접근성인증평가원